😤 나 한 주간 뭐했나?’ 시리즈

[9월 3주차] 주간 일지 정리

  • 0
  • 0
0
0

이 글을 쓰는 시점을 기준으로 블로그에 게시된 글만 [[]] 태그에 링크하였습니다.

링크되지 않은 글(아직 올리지 않은 글)은 수정중이거나 올릴 계획이 없는 글입니다.

9월 12일부터 9월 18일까지의 정리

1. 시간 집계

  • 열공시간 어플을 통해 시간 사용에 관한 기록을 남겼습니다.
  • 유튜브 영상은 개인정보가 많이 들어가서 비공개처리하였습니다.
  • 시간 집계는 수업을 제외한 자발적 공부시간만 집계하였습니다.

A. 기록 시간 요약

a. 총 기록 시간
  • 🔺 60시간 7분 11초
b. 하루 평균 기록 시간
  • 🔺 8시간 35분 19초

B. 기록 시간 세부 사항

a. 기록 시간 그래프로 비교
  • 이번주 공부 시간 & 수면 시간 비교 그래프

  • 지난 4주간 공부 시간 비교 그래프

  • 지난 4주간 수면 시간 비교 그래프

b. 시간 기록

21.09.12

  • 기상 시간

    • 8시 15분
  • 취침 시간

    • 22시 30분
  • 총 수면 시간

    • 🔺 9시간 55분
  • 시작 시간

    • 8시 28분
  • 종료 시간

    • 22시 22분
  • 기록 시간

    • 🔽 8시간 15분 32초

21.09.13

  • 기상 시간

    • 4시 5분
  • 취침 시간

    • 22시 30분
  • 총 수면 시간

    • 🔺 5시간 35분
  • 시작 시간

    • 4시 34분
  • 종료 시간

    • 21시 51분
  • 기록 시간

    • 🔽 6시간 45분 38초

21.09.14

  • 기상 시간

    • 4시 15분
  • 취침 시간

    • 22시 20분
  • 총 수면 시간

    • 🔽 5시간 45분
  • 시작 시간

    • 4시 27분
  • 종료 시간

    • 21시 44분
  • 기록 시간

    • 🔽 8시간 55분 7초

21.09.15

  • 기상 시간

    • 6시 15분
  • 취침 시간

    • 22시 20분
  • 총 수면 시간

    • 🔺 7시간 55분
  • 시작 시간

    • 8시 16분
  • 종료 시간

    • 21시 33분
  • 기록 시간

    • 🔽 8시간 56분 49초

21.09.16

  • 기상 시간

    • 6시 25분
  • 취침 시간

    • 23시 00분
  • 총 수면 시간

    • 🔺 8시간 5분
  • 시작 시간

    • 8시 20분
      • 실수로 시작 시간 누락함..
  • 종료 시간

    • 21시 51분
  • 기록 시간

    • 🔺 8시간 50분 32초

21.09.17

  • 기상 시간

    • 6시 25분
  • 취침 시간

    • 22시 00분
  • 총 수면 시간

    • 🔽 7시간 25분
  • 시작 시간

    • 7시 55분
  • 종료 시간

    • 21시 38분
  • 기록 시간

    • 🔺 10시간 59분 35초

21.09.18

  • 기상 시간

    • 4시 20분
  • 취침 시간

    • 23시 00분
  • 총 수면 시간

    • 🔽 6시간 20분
  • 시작 시간

    • 4시 30분
  • 종료 시간

    • 18시 57분
  • 기록 시간

    • 🔺 7시간 23분 58초
c. 자세한 시간 기록

21.09.12

21.09.13

21.09.14

21.09.15

21.09.16

21.09.17

21.09.18

2. 뭐 했을까?

A. 공부

a. PS

21.09.12

21.09.13

21.09.14

21.09.15

21.09.16

21.09.17

21.09.18

b. SQL

21.09.13

21.09.14

21.09.15

21.09.16

21.09.17

21.09.18

B. 운동

a. 달리기

21.09.16

3. 하루를 정리해보자.

A. 마음 일기

21.09.12

어제 본 카카오 코딩테스트에서 가능성과 좌절을 마주했 다. 그래도 해보자고 한 PS니까 죽이되든 밥이되든 해보자.

저번주 금요일에 봤던 사주가 자꾸 머리속에서 맴돈다. 물론 나는 태어난대로 살아가는 것이 아닌 생각하는대로 살아간다고 생각하기에 사주 팔자를 크게 믿지 않는다. 그래도 막연하던 삶에 작은 희망이 생겼다. 사주 팔자로 미래를 볼 수는 없다. 이건 점쟁이도 못맞춘다. 하지만, 무기력해지는 삶과 무너지는 정신에 작은 희망을 제시할 수 는 있다. 결국, 우린 그 작은 희망을 바라보며 산다.

'😤 나 한 주간 뭐했나?' 시리즈

나의 삶. 그 자체를 기록합니다. (⚠️ 초고를 obsidian으로 작성해서 [[]] 같은 태그가 글에 포함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mildsalmon
0분전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첫 댓글을 달아보세요!
    댓글을 작성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