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리즈할 수 없다.

어느 순간부터 할 수 없다는 생각이 내 머릿속을 가득 채우고 있다.

앞이 보이지 않는 미로에 갇힌 느낌이라서 그런게지.

하루라도 빨리 동해바다를 보고 와야겠다.

고립된 환경을 바꿔본다면 고인 생각도 흘러지나가겠지.

0분전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 첫 댓글을 달아보세요!
    댓글을 작성하기 위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